컴백 아이유, 이름 빼고 다 바꿨다? 낯설지만 과감한 파격 변신에 '깜놀'

    기사입력 2013-09-17 08:09:54



    가수 아이유가 정규 3집을 들고, 내달 7일 전격 컴백한다.

    17일 소속사 로엔엔터테인먼트 측은 "아이유가 10월 7일, 3집 '모던 타임즈 (Modern times)'를 발표하고 가수로서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한다. 이에 앞서, 3집 앨범에 대한 힌트가 담긴 개성 넘치는 일러스트 가이드 맵(Map)과 아이유 티저이미지를 공개한다"라고 밝혔다.

    아이유의 컴백 예고와 함께 공개된 일러스트 가이드 맵(Map)은 곳곳에 수록곡들에 대한 힌트를 전달하고 있어, 앨범에 대한 기대감을 더욱 증폭시키고 있다.

    또한 첫 공개된 티저 이미지 속의 아이유는 강렬하면서도 고혹적인 눈빛과 여성미 넘치는 긴 웨이브 헤어스타일을 선보이며 기존의 큐트한 '국민 여동생' 이미지로부터 변신, 낯설지만 과감한 변화에 도전하며 외형적으로도 이전보다 한층 성숙해진 모습을 선보였다.

    특히 바닥에 편하게 주저 앉아 한 쪽 구두를 벗어던진 채, 기타를 감싸 안고 신비스런 눈망울로 무심한 듯 풍선 껌을 부는 모습에서는 시크한 매력을 유감없이 드러내며 아이유의 새로운 매력을 이끌어냈다.

    이번 아이유의 정규 3집 앨범 '모던 타임즈 (Modern times)'는 조영철 프로듀서의 진두지휘 아래 총 9개월간의 제작기간을 거쳐 완성된 만큼 재즈, 보사노바, 스윙, 라틴팝, 포크 등 다양하고 완성도 높은 음악들로 채워진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이번 아이유의 정규 3집 앨범은 지난 2012년 5월에 발매된 '스무 살의 봄'이후 1년 5개월 만에 발표되는 것으로, 컴백 전부터 많은 팬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정혁 기자 jjangga@sportschosun.com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

    로또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