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폼 입은 나정이’…고아라, 우체국 직원 변신 ‘CF 현장 포착’

    기사입력 2014-01-23 10:41:06

    사진 출처=우정사업본부 페이스북

    '유니폼 입은' 고아라, 우체국 직원 변신

    '응답하라 1994'로 대세로 떠오른 배우 고아라가 우체국 직원으로 깜짝 변신했다.

    고아라는 2014년 우체국 금융의 광고모델에 발탁, 지난 10일 이미지 촬영을 진행했다.

    지난 1월 10일 우정사업본부 페이스북에는 "나정이가 우체국 옷을 왜 입고 있는 거죠? 2014년 우체국을 빛낼 모델이 바로 대세 '고아라느님'이기 때문이죠! 눈부셔... '아라느님'을보는 우정이 눈이 멀어 버릴 것 같아요"라는 글과 함께 고아라의 우체국 금융 광고 이미지 촬영 현장 사진이 게재돼 눈길을 끌었다.

    공개된 사진 속 고아라는 우체국 유니폼을 입고 촬영에 한창인 모습. 양 손을 허리에 올린 채 환한 미소를 짓고 있는 고아라는 최근 종영한 tvN 드라마 '응답하라 1994' 속 성나정의 '터프·털털女' 이미지와는 정반대의 분위기를 풍겨 시선을 모은다.

    고아라는 3월 중에는 TV 광고 촬영에 나설 계획이다. 그녀는 이번 우체국 금융 광고를 통해 '응답하라 1994'에서 보여준 밝고 건강한 이미지를 선보일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사진을 접한 네티즌들은 "고아라 우체국 유니폼도 잘 어울린다", "고아라 유니폼 자태도 단아하고 예쁘다", "고아라 빨리 광고 보고 싶다", "고아라 다리 다 나았나? 성나정 맞아? 완전 다른 이미지"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고아라는 '응답하라 1994' 종영 이후 잇따라 광고 계약을 체결, 광고계의 '대세'로 떠올랐다. <스포츠조선닷컴>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

    로또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