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후의 대결"…'역모-반란의 시대' 정해인X김지훈 메인 포스터 공개

    기사입력 2017-10-19 08:45:42


    [스포츠조선닷컴 이지현 기자] '보이스', '블랙' 김홍선 감독의 스크린 데뷔작 리얼 무협 액션 '역모-반란의 시대'가 메인 포스터와 메인 예고편을 최초로 공개했다.

    영화 '역모-반란의 시대'는 역사 속에 기록되지 않은 하룻밤, 왕을 지키려는 조선 최고의 검 '김호'와 왕을 제거하려는 무사 집단의 극적인 대결을 그린 리얼 무협 액션 '역모-반란의 시대'가 11월 개봉을 확정하며, 메인 포스터와 메인 예고편을 공개했다. '보이스', '블랙'의 실력파 연출가 김홍선 감독의 첫 스크린 데뷔작으로 화제를 모으며, 올 가을 기대작으로 급부상한 '역모-반란의 시대'. 먼저 공개된 메인 포스터는 네 명의 캐릭터들의 카리스마 넘치는 눈빛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여기에 '1728년 영조 4년, 역사에 기록되지 않은 최후의 대결!'이라는 카피는 '역모-반란의 시대'가 어떤 흥미진진한 이야기를 영화 속에서 그려낼지 관객들의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다음으로 네이버를 통해 최초 공개된 메인 예고편은 스토리만큼이나 화제를 모으고 있는 '역모-반란의 시대' 속 리얼 액션이 베일을 벗어 눈길을 끈다. 메인 예고편 시작과 함께 리드미컬한 음악과 함께 한시도 눈을 뗄 수 없는 스피드 넘치는 리얼 무협 액션이 보는 이들의 눈과 귀를 집중시키고 있는 것. 또한 탄탄한 액션 내공을 선보이는 정해인, 김지훈, 조재윤, 이원종 네 명의 배우들도 눈길을 끈다. 더불어 조선 최고의 검과 왕을 노리는 역적들 간의 승자가 과연 누가될지 관심을 집중시킨다. 한편 배우들의 피나는 노력으로 탄생된 각각의 캐릭터들은 완성도 높은 고난이도의 액션을 완벽하게 소화해낸 모습으로 '역모-반란의 시대'에 대한 기대를 한층 더 증폭시킨다. 특히 배우 정해인은 맨몸, 활, 몽둥이까지 쉴새 없이 이어지는 버라이어티한 무기 스킬 대전까지 선보이고 있어 2017년 신(新) 액션 배우로의 등극을 예고하며, 관객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메인 포스터와 메인 예고편을 공개한 리얼 무협 액션 '역모-반란의 시대'는 오는 11월 개봉해 관객들과 만난다.

    olzllovely@sportschosun.com

    제대로 찍었다! 프로토 80회차 해외축구 필살픽 1031% 적중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

    로또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