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프라이즈 유일, '몬스터' 합류…새 바람 불까

    기사입력 2016-06-27 09:22:44


    [스포츠조선 백지은 기자] 배우 그룹 서프라이즈 리더 유일이 MBC 월화극 '몬스터'에 합류한다.

    유일은 극중 도신영(조보아) 의 수행비서 유태인 역에 캐스팅됐다. 유태인은 갑질을 일삼는 트러블메이커 도신영과 함께 코믹하고 허당스러운 매력을 발산, 극에 활력을 더할 계획이다.

    유일은 "좋은 작품에 매력 있는 캐릭터로 시청자분들과 만날 수 있게 돼 영광이다. 유태인 캐릭터를 잘 소화해낼 수 있도록 열심히 연습하고 있다. 드라마 중간에 합류했지만 최선을 다해 준비해서시청자분들의 사랑을 받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많이 지켜봐주셨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몬스터'는 이제 막 반환점을 돌았다. 전반부에서는 인물 간의 관계와 사건의 발단 등 기초 공사에 주력했다면 후반부에서는 본격적인 사랑과 복수를 그려내며 긴장감을 높일 계획이다. 과연 유일의 합류로 '몬스터'에 새 바람이 불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silk781220@sportschosun.com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

    로또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