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김성배-두산 김동한 1대1 트레이드

    기사입력 2016-07-23 19:10:16

    롯데 자이언츠와 두산 베어스가 1대1 트레이드를 단행했다.

    ◇롯데 자이언츠와 두산 베어스가 23일 1대1 트레이드를 단행했다. 롯데는 베테랑 불펜 투수 김성배를 두산으로 보내는 대신 내야수 김동한을 영입했다. 롯데로 가게 된 김동한. 스포츠조선 DB

    두 팀은 23일 오후 내야수 김동한(28)과 투수 김성배(35)의 맞트레이드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롯데는 베테랑 투수 김성배를 두산으로 보내는 대신 수비와 주루 플레이가 뛰어나고 도루능력도 갖춘 김동한을 영입해 내야 보강을 노릴 수 있게 됐다.김동한은 2011년 두산 2차 8번으로 입단한 내야수로 지난해 군복무(상무)를 마쳤다. 올해 1군에서는 28경기에 나왔고, 1군무대 통산 64경기에 나와 타율 2할9푼8리(47타수 14안타)를 기록 중이다.

    ◇롯데 자이언츠와 두산 베어스가 23일 1대1 트레이드를 단행했다. 롯데는 베테랑 불펜 투수 김성배를 두산으로 보내는 대신 내야수 김동한을 영입했다. 김성배는 5년 만에 친정팀 두산으로 컴백하게 됐다. 스포츠조선 DB

    롯데가 트레이드로 보낸 김성배는 5년 만에 친정팀으로 돌아가게 됐다. 김성배는 건국대를 졸업하고 2003년 두산에 입단해 2011년까지 활약했다. 2011시즌 후 2차 드래프트로 롯데 유니폼을 입게 된 김성배는 2012시즌부터 올해까지 롯데에서 233경기에 나와 8승11패 35홀드, 평균자책점 4.98을 기록했다.


    부산=이원만 기자 wman@sportschosun.com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