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한지' 연장할 만 했네~, '빛과 그림자' 꺾고 월화극 1위

    기사입력 2012-02-22 08:34:37

    '샐러리맨 초한지' 방송화면 캡처

    '연장할만 했네~'

    SBS '샐러리맨 초한지'가 강력한 경쟁작인 MBC '빛과 그림자'를 꺾고 월화극 1위에 올랐다.

    21일 방송된 '샐러리맨 초한지'는 19.1%(AGB닐슨 기준)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는 하루 전 방송분보다 2.1%포인트 상승한 수치이자 자체 최고 기록이다.

    '샐러리맨 초한지'는 진시황 회장(이덕화)의 죽음 이후 권력 다툼을 본격적으로 그리며 흥미를 더하고 있다. 이범수, 정려원, 정겨운, 홍수현 등 배우들의 열연과 함께 극적 긴장감이 더해지면서 최근 상승세를 타고 있다.

    이 같은 기대에 부응하기 위해 SBS는 최근 20부작으로 기획된 이 드라마를 2회 연장하기로 결정했다.

    한편 동시간대 방송된 '빛과 그림자'는 18.1%, KBS2 '드림하이2'는 7.9%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김명은 기자 drama@sportschosun.com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