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상아, 미국인 남편과 10년 만에 이혼…개종까지 했는데 왜?

    기사입력 2014-08-28 00:48:49

    임상아, 미국인 남편과 10년 만에 이혼…개종까지 했는데 왜?
    임상아, 미국인 남편과 10년 만에 이혼…개종까지 했는데 왜?

    가수 출신 디자이너 임상아가 미국인 남편과 결혼 10년 만에 이혼한 것으로 알려졌다.

    27일 한 매체는 "임상아가 지난 2001년 결혼한 미국인 음반 프로듀서 제이미 프롭과 10년 만에 각자의 길을 걷기로 했다"고 보도했다.

    지난 2001년 음반 프로듀서인 미국인 제이미 프롭과 결혼한 임상아는 슬하의 1명의 딸을 두고 있다.

    매체에 따르면 임상아의 정확한 이혼 시점을 알 수 없으나 지난 2010년 각종 방송에 출연해 미국에서의 결혼 생활 등을 공개했던 점을 봤을 때 이혼 시점이 오래되지 않은 것으로 보고 있다.

    딸 양육권과 이혼 사유에 대해서도 정확하게 알려지지 않았지만, 임상아는 현재 이혼 후 새롭게 홀로서기에 나섰으며 딸과의 사이도 원만한 것으로 알려졌다.

    임상아는 지난 2009년 한 방송에 출연해 "결혼 당시 종교가 불교였는데 남편은 유태인이었다"며 "1년 6개월 동안 공부해 개종했고, 또 한 번 식구들을 전부 모아놓고 결혼식을 올렸다"고 러브스토리를 공개 한 바 있어 이혼 소식이 안타까움을 더한다.

    한편 임상아는 1995년 SBS 특채 탤런트로 데뷔해 같은 해 가수로 활동하며 '뮤지컬'이란 곡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이후 1999년 연예계를 떠나 미국에서 디자이너로 변신한 그는 2006년 뉴욕에서 자신의 이름을 건 가방 브랜드를 론칭했다.

    많은 네티즌들은 임상아 이혼 소식에 "임상아 이혼 했군요", "임상아 이혼을 한 이유가 뭘까요?", "임상아 이혼, 잘 살고 있는 줄 알았는데", "임상아 이혼, 아이의 양육권은 어떻게 되는 건가요?"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스포츠조선닷컴>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