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단했던 1년만에 닿은 '약속의 땅' 싱가포르, 챔피언이 돌아왔다

박상경 기자

기사입력 2023-03-05 16:51: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