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힘 내라는 말보다…" '은퇴' 발표 최나연, 동료, 후배에 남긴 한마디

정현석 기자

기사입력 2022-10-05 13: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