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연료가 '170억'이라고 푸념" 토트넘에 끝내 손실 안긴 'SON 절친', 그래도 당당 '재기' 약속

김성원 기자

기사입력 2024-04-16 16: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