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버쿠젠은 SON을 잊지 않았다' 분데스리가 우승 현장에 '손흥민 유니폼' 등장. "팬들이 소중히 여기는 전설"

윤진만 기자

기사입력 2024-04-16 05: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