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안컵] '공이 무섭니?' 0골-0승 광속탈락 중국, 이쯤 되면 '공한증' 아닌 '공축증'이다

이원만 기자

기사입력 2024-01-24 13: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