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 "피해자에 연락 멈춰달라"..NCT 런쥔, 일반인 번호 공개 반성

문지연 기자

기사입력 2024-06-21 18: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