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 김히어라, 학폭 논란 종결 "당사자와 기억 정리, 이해하는 시간 가져…각자 삶 응원"

조민정 기자

기사입력 2024-04-16 15:43 | 최종수정 2024-04-16 16: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