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거와 다르게 제 이야기로"…침묵 깬 김우진, 속마음 덤덤히 고백

정빛 기자

기사입력 2024-04-02 08: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