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명수, 父 낭비벽 폭로 "2천만원 드렸더니.." 전현무 '패륜개그' 지적 ('사당귀')

조윤선 기자

기사입력 2024-03-17 17: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