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 고현정' 나비, 37살의 양갈래 머리…전혀 어색하지 않네

김준석 기자

기사입력 2022-12-14 00:41 | 최종수정 2022-12-14 05: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