펜스와 정면 충돌, 이정후의 바람같은 질주 아찔했다...그래도 오타니 앞에서 멀티히트 0.316

노재형 기자

기사입력 2024-04-02 19:27 | 최종수정 2024-04-02 19: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