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까웠다" 19HR과 냉정한 이별…강력한 우타 '경력자' 필요했기에

이종서 기자

기사입력 2024-01-24 1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