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셜]KBO 연봉조정위원회, 결국 주권 손 들었다…2억5000만원 확정

나유리 기자

기사입력 2021-01-25 18: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