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힙합거장' 루다크리스, "YG표 힙합, 세계적 경쟁력有" 극찬

    기사입력 2011-09-02 13:35:21

    루다크리스. 사진제공=피알브릿지


    미국의 '힙합 거장' 루다크리스가 YG엔터테인먼트(이하 YG) 음악을 극찬했다.

    루다크리스는 "세계적으로 K-POP 열풍이 불고 있는데는 한국 가수들의 출중한 외모와 퍼포먼스도 한 몫 했지만, 무엇보다 음악이 우선이다. 그런 면에서 YG의 힙합 음악이 최고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어 "YG가 시도하는 크로스오버적인 힙합은 세계 무대에서도 충분히 경쟁력을 지니고 있다. 기회가 된다면 함께 음악적 교류를 나누고 싶다"고 극찬했다.

    루다크리스는 1999년 싱글 앨범 'Incognegro'로 데뷔, 미국에서만 1700만장 세계시장에서 2400만장의 앨범 판매 기록을 보유하고 있는 세계적인 밀리언 셀러다. 2003년 이후 발표한 앨범 모두 빌보드 힙합 차트와 앨범 차트 1위를 석권하며 최고의 뮤지션으로 인정받고 있는 그가 YG표 힙합에 관심을 보인 것.

    실제 루다크리스는 어셔 저스틴 비버 퍼기 등 음악적 코드가 통하는 세계적 뮤지션들의 음반 작업에 참여, 각종 히트곡을 쏟아낸 것으로 유명해 YG와도 음악적 교류를 나눌 것인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루다크리스는 오는 19일 처음으로 방한, 자신의 이름을 건 하이엔드 헤드폰 소울바이 루다크리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백지은 기자 silk781220@sportschosun.com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