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구를 위해" 캐디 자처한 '괴물' 골프존-도레이오픈 수놓은 '찐우정'

박상경 기자

기사입력 2023-11-04 06: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