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리그2 무대가 낯선' 수원 삼성 김보경 "개인 목표가 팀 목표, 계속 웃을 수 있도록 준비해야 한다"

김가을 기자

기사입력 2024-04-16 16: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