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품 신스틸러 총출동"…김기천→故지건우, '외계+인' 2부 빛낸 열연

안소윤 기자

기사입력 2024-01-31 15: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