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림, 아들 리우의 생일 축하…전 남편 가오쯔치도 영어로 메시지 남겨

이정혁 기자

기사입력 2022-12-13 22:07 | 최종수정 2022-12-13 22: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