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 원의 행복' 신봉선, 일주일간 0원 쓴 악바리…오히려 돈 벌었다

이우주 기자

기사입력 2022-12-02 10:03 | 최종수정 2022-12-02 10: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