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찬민 딸' 박민하 "배우→사격선수 전향, 관심 부담多...파리올림픽 최연소 국대가 목표" ('피는못속여')[종합]

이게은 기자

기사입력 2022-03-14 23:00: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