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깥쪽 빠졌어" 삼진 오심 따졌지만, 들은 체도 않은 구심...김하성은 끝내기 홈런 잔치에 외로웠다

노재형 기자

기사입력 2024-06-21 19: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