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민·윤성환 선배 같은 선발 투수가 목표" 대구상원고 권오민, "최대한 많은 이닝 책임지고 싶어요"

박재만 기자

기사입력 2023-07-08 12:47: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