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연패' 가혹한 현실 마주한 고희진 감독 "봄배구 가려면 이래선 안돼" [대전패장]

김영록 기자

기사입력 2023-11-21 22:31: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