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페 앞에 배변봉투 '슬쩍'...커피까지 사러 들어온 '뻔뻔 견주'

김소희 기자

기사입력 2024-03-07 16: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