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N 파트너, 너로 정했어" 김지수가 인정한 골잡이, 이적료 '1은돔벨레'면 영입 가능

윤진만 기자

기사입력 2024-06-17 23: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