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악 중에 최악, 먹튀 중에 먹튀...맨유에 돈 한 푼 남겨주지 않고 떠난다

김대식 기자

기사입력 2024-04-16 11:40 | 최종수정 2024-04-16 14: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