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6살 천재’ 나겔스만, 김민재 구세주로 확정...뮌헨 파격 결정, 2년 전 경질 사령탑 컴백 준비

김대식 기자

기사입력 2024-04-13 00: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