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N이 가는 길은 역사가 된다, 토트넘 비유럽 선수 최초 400경기 출전 '리빙 레전드' 우뚝

박찬준 기자

기사입력 2024-04-03 1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