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N 떠난 후 복귀, 이제는 영원한 이별" 맨유가 버린 '절친'→브렌트포드 재임대 초읽기

김성원 기자

기사입력 2024-01-15 13: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