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람잘 날 없는 1600억 '먹튀', 골 세리머니하다 '퇴장'…"설 자리 없어"

김성원 기자

기사입력 2023-04-05 11:47: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