깨어난 신영록, 박경훈 감독 손 맞잡았다.

하성룡 기자

기사입력 2011-06-27 14:56: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