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편제' 김명곤 前 장관, 첫 재판서 '강제추행' 혐의 인정

조윤선 기자

기사입력 2024-04-04 16: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