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모 중 가장 파격적"…김고은 '파묘'로 신들린 연기 정수 펼친다

조지영 기자

기사입력 2024-01-22 11: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