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Q156 멘사회원" 유리사 "어린 시절 부모님 사업 망해 오빠와 단둘이 살아" 고백('내귀에띵곡')

고재완 기자

기사입력 2024-01-21 10: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