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4th청룡] '밀수' 고민시·'화란' 홍사빈, 男女신인상 영광.."김혜수가 닦아놓은 길 따라갈 것"

고재완 기자

기사입력 2023-11-24 20: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