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국인 눈치만 보는 구단들, 의존도 너무 높은 KBL의 민낯

이원만 기자

기사입력 2020-03-05 17: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