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적이 있는 공일 수도" 이정후가 그 정도로 간판? 그냥 쿨하게 1루로, 마운드 쳐다보지도 않았다

노재형 기자

기사입력 2024-04-25 14: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