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장은 '밉상'의 간절함을 지켜봤다 "황성빈 하루 3홈런? 100% 우연이지만…" [부산브리핑]

김영록 기자

기사입력 2024-04-23 16:57 | 최종수정 2024-04-23 18: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