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 안 오면 시간 더 주려고 했는데" 우천 취소가 만든 기회…'42SV' 세이브왕이 돌아온다

이종서 기자

기사입력 2024-04-20 21: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