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슴 철렁' 투구 도중 통증 호소하며 내려온 이의리, 짜릿한 역전승에도 웃지 못한 이범호 감독

박재만 기자

기사입력 2024-04-11 07: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