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맞아도 씩씩하게"…5할 타율 괴물 외인 K→데뷔 첫 승까지, 그럼에도 "신인왕 생각 안한다"

이종서 기자

기사입력 2024-04-03 00: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