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G 연속 무안타는 자존심이 허락지 않는다' 이정후, 210억 투수 상대 '멀티 출루'

김용 기자

기사입력 2024-03-14 12: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