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희가 터져야 타이거즈가 산다' 거포 유망주 변우혁·황대인에게 공들이는 김종국 감독..'다 같이 웃고 싶다'

박재만 기자

기사입력 2023-04-11 11:50:00